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월드컵 개막전] ‘막 오른 축구전쟁’ 러시아VS사우디 선발 확정

[인터풋볼] 유지선 기자= 우승 트로피를 향한 축구 전쟁이 시작된다.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전 라인업이 확정됐다.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는 15일 오전 0시(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 위치한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A조 조별리그 1차전 경기를 치른다. 이 경기를 시작으로 대장정의 막이 오른다.

‘개최국’ 러시아는 스몰로프가 공격의 선봉장에 서며, 지르코프, 가진스키, 자고에프, 골로빈, 사메도프, 조브닌이 선발 출전한다. 이그나셰비치, 쿠테포프, 페르난데스도 개막전 선발이 화정됐으며, 골문은 아킨페프가 지킨다.  

이에 맞서 사우디는 알 샤라위가 공격을 주도한다. 알 셰흐리, 알 자심, 알 도사리가 그 뒤를 받치며, 아티프와 알 파라즈가 중원을 지킨다. 알 샤흐라니, 오사마 하우사위, 오마르 하우사위, 알 브라크는 수비를 구성하며, 골키퍼 장갑은 알 마요프가 낀다.

개최국 이점을 등에 업은 러시아와 12년 만에 월드컵 무대를 밟는 사우디아바리아, 우루과이, 이집트와 한조에 속한 두 팀은 1차전 승리에 사활을 걸고 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