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인터뷰 In 상트] ‘이마 부상’ 이용, “스웨덴전 출전 문제 없다"(일문일답)

[인터풋볼=상트페테르부르크(러시아)] 정지훈 기자= "어제 테스트도 해봤는데 운동하는 데는 지장이 없다. 상처 부위도 잘 아물고 있다. 스웨덴전 출전하게 된다면 경기 뛰는데 지장이 없다. 스웨덴전을 자신 있게 준비하고 있고, 공격을 막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월드컵 대표팀은 14일 오전 11시(현지시간) 베이스캠프 훈련장인 스파르타크 스타디움에서 러시아 입성 후 두 번째 훈련을 진행한다. 이날 훈련은 첫 번째 비공개 훈련과 달리 초반 15분만 공개를 하고, 본격적인 담금질을 시작한다.

많은 관심이 집중됐다. 13일 열린 공식 훈련은 회복에 집중했지만 이번 훈련부터는 부분 전술, 세트피스 등 스웨덴과 1차전을 대비한 본격적인 훈련이 진행된다. 이에 스웨덴 등 외신 기자들도 신태용호 훈련장을 찾았고, 본격적인 정보전도 시작됐다.

훈련에 앞서 대표팀의 우측 풀백 이용이 기자회견장에 나섰다. 이 자리에서 이용은 “수비진에 박주호, 김영권 등 월드컵을 경험한 선수들이 있다. 월드컵에는 우리보다 약한 팀은 없다. 월드컵에서는 조직력이 가장 중요하다. 월드컵 무대가 1년 마다 오는 것도 아니고, 아무나 나갈 수 없다. 이번에는 후회 없는 경기를 하고 오자고 말하고 있다"며 소감을 밝혔다.

이용은 지난 세네갈과의 비공개 평가전에서 전반 37분 상대 선수의 팔꿈치에 가격을 당해 이마가 찢어졌다. 당시에는 심각한 부상으로 알려졌지만 불행 중 다행으로 이마가 찢어져 7cm 정도를 꿰맸지만 월드컵 출전에는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대해 이용은 “어제 테스트도 해봤는데 운동하는 데는 지장이 없다. 상처 부위도 잘 아물고 있고, 붓기도 없다. 스웨덴전 출전하게 된다면 경기 뛰는데 지장이 없다"며 출전에 문제가 없다고 답했다.

[이용 일문일답]

-이마 부상, 스웨덴전 출전

어제 테스트도 해봤는데 운동하는 데는 지장이 없다. 상처 부위도 잘 아물고 있고, 붓기도 없다. 스웨덴전 출전하게 된다면 경기 뛰는데 지장이 없다.

-이마 부상, 당시 상황

볼이 공중으로 떠서 경합을 시도했다. 헤딩 경합 과정에서 팔꿈치 가격을 당했고, 이마가 찢어져 병원으로 이송됐다.

-수비 조직

수비 라인은 조직적으로 훈련을 하고 있고, 스웨덴전을 준비하고 있다. 10번 선수가 안으로 들어오는 스타일이기 때문에 대비를 하고 있다.

-헤딩 경합

연습할 때는 조심해서 할 생각이지만 스웨덴전에 출전하게 된다면 부상 때문에 적극적으로 하지 않는 일은 없을 것이다.

-스웨덴 왼쪽 공격수 포르스베리

소속팀에서도 맨투맨 수비를 많이 한다. 전담 마크를 한다면 자신 있게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스웨덴 공격 대비

아무래도 우리보다는 신체 조건이 좋다. 롱볼로 공격을 시도하는 경우가 많은데 경합 과정에서 세컨드볼을 따내는데 집중하고 있다. 선수들끼리 미팅을 하고 있다.

-브라질 경험

수비진에 박주호, 김영권 등 월드컵을 경험한 선수들이 있다. 월드컵에는 우리보다 약한 팀은 없다. 월드컵에서는 조직력이 가장 중요하다. 월드컵 무대가 1년 마다 오는 것도 아니고, 아무나 나갈 수 없다. 이번에는 후회 없는 경기를 하고 오자고 말하고 있다.

-수비 조직력

지금 저희는 수비 조직에 대해 연습을 많이 하고 있고, 개인적으로 미팅도 많이 하고 있다. 감독님이 조직력을 강조하신다. 선수들끼리는 스웨덴전을 자신 있게 준비하고 있고, 공격을 막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

-전북 선수들

소속팀에 월드컵에 올 수 있는 선수들이 많았는데 부상으로 나오지 못했다. 김민재, 김진수의 몫까지 열심히 해야 할 것 같다. 선수들이 얼마나 열심히 준비했는지를 안다. 최선을 다하겠다.

-공격수들 활용

우리 팀에 손흥민, 황희찬 등 스피드가 좋은 선수들이 있다. 그 선수들을 활용하기 위해 논의를 해야 한다.

-자신감 회복

자신감이 위축됐던 적은 없었다. 다만 오스트리아에서는 강한 훈련 프로그램 때문에 지친 것은 있었다. 러시아에 와서는 회복에 집중하면서 분위기가 좋아졌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화보] 아스트로, 1년 2개월 만에 선보이는 6인 6색 매력…“기승전결이 있는 안무를 위 [화보] 아스트로, 1년 2개월 만에 선보이는 6인 6색 매력…“기승전결이 있는 안무를 위
[화보] ‘증인’ 김향기, 스무 살 배우가 된 향기의 싱그럽고 풋풋한 매력…“‘잘 컸다’란 [화보] ‘증인’ 김향기, 스무 살 배우가 된 향기의 싱그럽고 풋풋한 매력…“‘잘 컸다’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