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압도적 수익’ 맨유, 가장 가치 있는 축구 클럽 선정

[인터풋볼] 유지선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압도적인 수익을 기록하며 세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축구 클럽으로 선정됐다.

‘ESPN’은 12일 “포브스가 맨유를 세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축구 클럽으로 선정했다. 이로써 맨유는 2년 연속 가장 가치 있는 축구 클럽으로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라고 보도했다.

포브스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맨유는 41억 2,000만 달러(약 4조 4,413억 원)의 가치가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전년도 대비 12% 상승한 수치다. 맨유는 챔피언스리그 수익이 없었음에도 불구하고, 2억 5,400만 달러(약 2,738억 원)로 압도적인 수익을 기록했다.

그 뒤를 이은 팀은 레알 마드리드다. 레알은 40억 8,000만 달러(약 4조 3,982억 원)의 가치가 있다고 평가받았으며, 바르셀로나는 40억 6,000만 달러(약 4조 3,766억 원)로 3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밖에 바이에른 뮌헨과 맨체스터 시티, 아스널, 첼시, 리버풀, 유벤투스, 토트넘이 차례로 ‘TOP 10’에 포함됐다.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는 6개 팀이 ‘TOP 10’에 이름을 올리며, 높은 영향력을 증명해보였다.

# 포브스 선정, 가장 가치 있는 축구 클럽 10위

1 맨체스터 유나이티드(41억 2,000만 달러)
2 레알 마드리드(40억 8,000만 달러)
3 바르셀로나(40억 6,000만 달러)
4 바이에른 뮌헨(30억 6,000만 달러)
5 맨체스터 시티(24억 7,000만 달러)
6 아스널(22억 3,000만 달러)
7 첼시(20억 6,000만 달러)
8 리버풀(19억 4,000만 달러)
9 유벤투스(14억 7,000만 달러)
10 토트넘(12억 3,000만 달러)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