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ACL 프리뷰] 日 최강 만난 성남, ‘학범슨 매직’ 통할까?

승리가 절실하지만 위기는 계속된다. 일본 최강팀이라 평가받는 감바 오스카를 만난 성남FC가 '학범슨 매직'을 통해 위기를 기회로 바꿀 준비를 마쳤다.

성남은 3일 오후 7시 30분 탄천종합운동장에서 감바 오사카를 상대로 2015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중요한 일전이다. 이미 태국 원정에서 패배했기에 16강 진출을 위해서는 이날 승점을 반드시 챙겨야 한다.

성남의 ACL 진출은 시민구단의 기적이라 불렸다. 지난 시즌 시민구단으로 새롭게 출발한 성남은 재 창단한 첫 시즌 만에 FA컵을 가져왔다. 일명 ‘학범슨 매직’이 통한 것이다.

‘시민구단 최초 ACL 우승’이라는 목표로 새 시즌을 시작했지만 성남의 상황은 좋지 않다. 성남은 ACL 조별리그 F조 1차전에서 가장 해볼 만한 상대라 평가되던 태국의 부리람 유나이티드와의 원정경기에서 2-1로 패했다. 보다 일찍 태국행 비행기에 몸을 실어 만발의 준비를 했지만 기대와는 달리 무기력한 모습을 보이며 완패했다.

1패를 안고 조별리그를 시작한 성남이 2차전에서도 패하면 ‘시민구단 최초 ACL 우승’이란 목표를 바로 철회해야할 상황이다. 16강 진출을 위해서 꼭 승리해야하는 ACL 두 번째 경기지만 F조에서 최강으로 평가되는 감바 오사카를 만났다.

오사카는 현재 J리그 최강팀이다. 지난 28일 일본 요코하마의 낫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5 후지제록스 슈퍼컵에서 우라와 레즈를 2-0으로 물리치며 일본 최강을 입증했다. 특히 2014시즌에는 J리그 출범 최초로 정규리그와 리그컵(나비스코컵), 일왕배 등 3개 대회를 모두 석권하는 기염을 토했다.

성남으로선 가장 중요한 경기에서 가장 까다로운 팀을 만났다. 대부분 감바의 승리를 예상하겠지만 성남에겐 희망은 있다. 바로 ‘학범슨 매직’이다. 2014 FA컵 결승전에서도 모두의 예상을 깨고 FC서울을 상대로 승부차기에 승리해 우승컵을 가져온바있다.

성남이 기대를 거는 이유는 또 있다. 오사카와는 과거 좋은 추억이 있기 때문이다. 비록 일화시절이지만 2010 ACL 16강전에서 감바 오사카를 홈으로 불러들여 몰리나의 두 골에 힘입어 3-0 완승을 거둔바 있다. 당해 성남은 2010 아시아 챔피언이 되며 아시아 최강 자리에 올랐다. 아시아 챔피언이 되는 과정에서 오사카와의 16강전이 좋은 활력소가 된 것이다.

하지만 과거는 과거일 뿐. 성남은 시민구단으로 재출범하며 과거 일화의 색깔을 모두 버렸다. 감독도 바뀌고(당시 신태용 現 올림픽 대표팀 감독)선수들도 모두 바뀌었다. 2010년 감바 오사카와의 16강전에서 뛰었던 선수는 당시 교체 출전한 김철호 뿐이다.

오사카도 선수진이 바뀐 건 마찬가지다. 당시 뛰었던 선수는 공격수 우사미 타카시, 미드필더 엔도 야스히토, 후보 골키퍼로 밀린 후지가와 요스케 뿐이다. 하지만 우사미와 엔도는 감바가 3개 대회를 석권하는데 중심 선수 역할을 했다. 김학범 감독도 2일 공식 기자회견에서 "성남이 가장 경계해야할 선수가 엔도와 우사미이다"고 경계심을 보였다.

우사미는 바이에른 뮌헨과 호펜하임에서 독일 분데스리가를 경험한 공격수이고 엔도는 2014 브라질 월드컵을 포함해 3번 연속 월드컵을 경험한 일본 대표팀 허리의 중심이다. 특히 엔도는 2014 J리그 MVP를 포함해 10회 이상 J리그 베스트 일레븐에 선정된 바 있다.

이처럼 모든 것이 바뀐 상황에서 김학범 감독은 오사카와의 결전을 앞두고 있다. 2014 FA컵 결승전에서 보여준 '학범슨 매직'이 감바 오사카에게 통할지 귀추가 주목되는 바이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인터풋볼] 서재원 기자 soccersjw@interfootball.co.kr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재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