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헤럴드
래퍼 라이머, 북미정상회담 동시 통역한 아내 안현모에 찬사♥

 

 

안현모 인스타

 

[헤럴드POP=고명진 기자]래퍼 라이머가 아내 안현모에 찬사를 보냈다.

12일 라이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현모가 북미정상회담을 동시 통역하고 있는 화면을 캡쳐해 올리고 "역사적 순간 역대급 통역"이라는 글을 더했다.

전 SBS 기자 출신 안현모는 12일 오전 방송된 SBS '2018 북미정상회담-평화를 그리다'에 출연한 안현모는 미국 CNN 보도를 동시 통역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안현모는 싱가포르 현지 특파원으로 나가 있는 CNN 북한 전문 기자 윌 리플리의 보도를 통역하며 현장 상황을 전했다. 윌 리플리 북한의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현장에도 다녀온 CNN의 북한 전문 기자.

 

라이머 인스타

 

안현모는 지난 2017년 9월 가수 겸 음악 프로듀서인 기획사 브랜뉴뮤직 대표 라이머와 결혼했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약 5개월의 교제 끝에 비공개 결혼식을 올려 화제가 됐다.

안현모는 대원외고, 서울대학교 언어학과를 거쳐 한국외국어대학교 통번역대학원 국제회의통역 석사 과정을 밟은 재원.

안현모는 SBS CNBC와 SBS에서 기자 및 앵커로 활약하다가 지난 2016년 말 퇴사했다. 이후 안현모는 프리랜서 및 통역사 겸 MC로 활동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세븐틴 우지-디노 ‘둘 다 손이 시려워 보이는데 서로 손 잡는 걸 추천해드립니다’ [포토] 세븐틴 우지-디노 ‘둘 다 손이 시려워 보이는데 서로 손 잡는 걸 추천해드립니다’
[포토] 세븐틴 버논 ‘최한솔을 유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할지, 부모님을 무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포토] 세븐틴 버논 ‘최한솔을 유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할지, 부모님을 무형문화재로 지정해야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