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헉' 소리 나는 미모...휴가지 밝힌 스몰링 아내의 위엄

[인터풋볼] 취재팀 = 시즌이 끝난 크리스 스몰링(28,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 아내 샘 스몰링과 즐거운 휴가를 보냈다.

스몰링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내와 휴가지에서 촬영한 사진을 게시했다. 스몰링 부부는 휴가를 보내는 동안 다양한 활동을 즐기며 인증샷을 게시했다.

스몰링의 아내 샘 스몰링은 미모로 유명한 축구선수의 아내들 중 한 명이다. 샘 스몰링은 이번 휴가지에서도 변함없이 아름다운 외모를 뽐냈다. 

사진= 크리스 스몰링, 샘 스몰링 인스타그램 캡처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