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송종국 전처 박잎선, 신봉선 머리채 잡은 사연

[인터풋볼] 취재팀 = 송종국 전처이자 배우 박잎선과 방송인 신봉선이 난투극을 벌여 화제다.

과거 방송된 K STAR '함부로 배우하게'에서는 로맨스 연기 수업을 받는 멤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는 방송 연기 멘토 백성현의 마음을 얻기 위해 박잎선과 신봉선이 머리채를 잡고 난투극까지 벌이는 모습을 선보였다. 

그동안 신봉선은 '상대팀 속이기 미션'에서 지압판 위에 서있는 연기를 하는 박잎선을 향해 "참는 연기를 정말 잘 한다. 많이 참고 살아서"라고 말하며 그를 당혹케 했었다. 

두 사람은 연기 스승 안혁모 원장으로부터 연기 코치를 받았고, 이 과정에서 박잎선이 신봉선을 향한 감정이 결국 폭발했고 머리채까지 잡는 상황까지 벌어졌다. (사진='함부로 배우하게' 방송 캡처)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