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호날두 미모의 여친, 빅이어 들고 '찰칵'...우월 볼륨감

[인터풋볼] 취재팀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자신의 여자 친구와 함께 챔피언스리그 트로피를 들었다.

호날두는 지난 26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키예프 올림피스키 경기장에서 펼쳐진 리버풀과의 2017-18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 선발 출전했다. 호날두는 비록 이 경기에서 득점은 없었지만 레알의 공격을 진두지휘하며 우승을 이끌었다.

경기 종료 후 호날두는 여자 친구를 시상식으로 불렀다. '호날두의 여자' 조지나 로드리게스는 시상식을 마친 호날두와 함께 챔피언스리그 트로피들 들었다. 호날두는 이 사진을 28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올리며 연인과 함께 나눈 우승의 기쁨을 전했다.

사진=호날두 트위터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타블로, 이소라 ‘신청곡’ 작사작곡 이어 에픽하이 컴백 기습 예고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눈이 부시게' 김혜자X한지민X남주혁X손호준, 감성 자극 시간 이탈 로맨스
[화보] 아스트로, 1년 2개월 만에 선보이는 6인 6색 매력…“기승전결이 있는 안무를 위 [화보] 아스트로, 1년 2개월 만에 선보이는 6인 6색 매력…“기승전결이 있는 안무를 위
[화보] ‘증인’ 김향기, 스무 살 배우가 된 향기의 싱그럽고 풋풋한 매력…“‘잘 컸다’란 [화보] ‘증인’ 김향기, 스무 살 배우가 된 향기의 싱그럽고 풋풋한 매력…“‘잘 컸다’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