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두 아이 엄마 맞아?' 정조국 아내 김성은, 슬림한 몸매 눈길

[인터풋볼] 취재팀 = 정조국(34, 강원FC)의 아내 김성은(34)이 제주도 휴가지에서 나이에 어울리지 않는 외모를 과시했다.

배우 김성은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주도에서 찍은 사진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성은이 제주도의 한 호텔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는 모습이 촬영됐다. 

김성은은 블랙 원피스를 입고 슬림한 몸매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패션 센스가 돋보이는 인증샷이었다. 김성은은 정조국과 결혼 후 슬하에 두 자녀를 두고 있다.

사진= 김성은 인스타그램 캡처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