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과거 빌라-볼턴 수비수’ 사무엘, 교통사고로 사망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과거 애스턴 빌라와 볼턴 원더러스에서 활약한 제이로이드 사무엘(37)이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영국의 ‘미러’는 15일(한국시간) 트리니다드 토바고의 발표를 인용해 사무엘의 사망 소식을 전했다.

사무엘은 1998년 빌라 유니폼을 입었고, 이곳에서 200경기 가까이 소화했다. 그리고 잉글랜드 21세 미만 대표팀에도 발탁될 정도로 실력을 인정받았다. 2007년에는 볼턴에 입단해 4년 동안 뛰었고, 올해 이란에서 경력을 마감했다.

사무엘은 자녀를 등교 시킨 후 일어난 교통사고로 생을 달리했다고 전해진다.

사무엘의 사망 소식을 전한 트리니다드 토바고 축구협회는 “끔찍한 소식을 전해들었다”라며 “트리니다드 토바고 축구협회는 물론, 팀 동료, 가족들이 큰 슬픔에 빠졌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