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피치
‘FC서울 여신’ 서현숙, 그라운드에서 미모 발산...왜?(화보)

[인터풋볼] 취재팀 = 5월 5일 어린이날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K리그1 2018 FC서울과 수원 삼성의 슈퍼매치에서 서울이 수원을 꺾고 슈퍼매치 첫 승을 거뒀다. 서울은 안델손의 멀티골을 앞세워 2:1로 승리했다.

경기 후 서울 치어리더 서현숙이 팀의 승리에 그라운드로 내려와 머플러를 선수들에게 나누어주었고, 기쁨을 함께 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