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피치
차범근-한채아 애틋 구부 사이, 어떤 말 오갔길래?

[인터풋볼] 취재팀 = 차세찌와 결혼을 앞둔 배우 한채아와 그의 예비 시아버지 차범근이 서로에 대한 애정을 표했다.

차범근은 23일 다음스포츠에 연재하는 ‘차범근의 따뜻한 축구’ 칼럼을 게재했다. 제목은 ‘우리집 막내가 결혼을 합니다’로 막내아들 차세찌와 한채아에 대한 이야기를 썼다.

주된 내용은 이제 며느리로 맞이할 한채아에 대한 이야기다. 차범근은 해당 칼럼에서 한채아에 대한 첫인상부터 이후에 있었던 그와의 추억에 대해 풀어냈다. 그는 한채아가 첫 인사 때 트레이닝복을 차림으로 왔다며 “예쁜 멋쟁이 세찌 여자친구를 기대했다”는 귀여운 면모를 보이기도.

그리곤 “서현이(한채아)도 우리 아들 세찌도 자신들이 흘린 땀의 대가만을 바라며 열심히 정직하게 살아주기를 바랄 뿐이다”며 두 사람의 결혼을 축복했다.

이에 한채아도 자신의 SNS에 해당 기사를 캡처해 올린 뒤 “한참을 웃다가 또 오랫동안 먹먹한 감동을 준 아버님의 글”이라는 글로 화답해 훈훈함을 안겼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