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시바사키, ‘청순 베이글’ 日 여배우와 결혼...몸매가 ‘헉’

[인터풋볼] 취재팀 = 일본 축구 대표팀의 시바사키 가쿠(26)와 인기 배우 마노 에리나(27)과 결혼한다.

일본 산케이 스포츠는 19일 "시바사키 가쿠와 마노 에리나가 올 여름에 결혼한다"고 보도했다. 한 관계자는 이 매체를 통해 2018 러시아월드컵 이후 두 사람이 결혼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마노 에리나의 소속사 측은 "사생활은 본인에게 맡기고 있다. 결혼에 대한 보고는 받지 않았다"는 입장을 전했다.

다만 시바사키 가쿠와 마노 에리나는 이미 연애 사실이 알려졌고, 결혼 보도에 많은 팬들이 마노 에리나의 SNS를 찾아가 축하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한편, 시바사키 가쿠는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헤타페 소속으로 마노 에리나와 장거리 연애였다. 두 사람은 2016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아이돌 출신 배우 마노 에리나는 최근 드라마 '도망치는 건 부끄럽지만 도움이 된다'로 인기 끌었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