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배우’ 류준열, 18일 JS컵 모로코전 직관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2018 수원 JS컵 U19 국제 청소년 축구대회’의 홍보대사로 선정된 ‘성덕’ 배우 류준열이 JS컵 직관 응원을 위해 수원월드컵경기장을 방문한다.

JS파운데이션(이사장 박지성)은 이번 대회 홍보대사로 선정된 배우 류준열이 오는 18일 오후 6시 30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되는 ‘2018 수원 JS컵 U19 국제 청소년 축구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와 대한민국팀의 승리를 위해 경기장을 직접 찾아 응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수원 출신이자 박지성 이사장의 오랜 팬임을 밝힌 연예계 소문난 ‘축구 덕후’은 지난 홍보대사 위촉 영상에서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와 대한민국 U19 선수들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시간이 허락한다면 직접 경기장에 가서 선수들을 응원하려고 한다”라고 밝힌바있다.

이에 류준열은 영화 촬영 등 바쁜 일정속에서도 대회의 홍보대사로서 성공적인 개최와 대한민국팀 선전을 위해 4월18일 모로코전에 직관 응원을 할 예정이라고 류준열측 관계자는 밝혔다. 이로써 류준열과 박지성 이사장과의만남이성사될것으로기대를모으고있다.

‘2018수원JS컵 U-19 국제 청소년 축구 대회’는 개최국인 대한민국과 모로코, 멕시코, 베트남이 참가하여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총 3일간의 풀리그 방식으로 열린다. 이 대회는 청소년축구 후원과 자선 경기 개최 등 다양한 자선사업을 펼치고 있는 JS파운데이션이 주최하고 대한축구협회 주관, 수원시가 축구 발전과 저변 확대를 위해 후원하는 국제 청소년 축구 대회이다.

사진= 윤경식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