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아이린 도플갱어? 청순 미모의 치어리더...몸매도 ‘핫’

[인터풋볼] 아이린과 수지를 닮은 미모의 치어리더가 화제다.

주인공은 울산 현재의 치어리더 조연주. 걸그룹 레드벨벳의 아이린과 미쓰에이 출신의 여배우 수지를 닮았다는 이야기를 들으며 K리그 축구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1999년생으로 올해 스무 살을 맞이한 조연주는 울산 현대, 한화 이글스 등 프로 구단에서 치어리더로 활약하고 있다. 특히 K리그1 소속의 울산 현대에서 울산 큰 애기에서 아름다운 미모와 끼를 발산하며 팬들의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일상 사진들도 화제다. 워낙 미모가 뛰어난데다가 군살 없는 탄탄한 몸매를 자랑하고 있어 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사진=조연주 SNS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