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K리그2 리뷰] ‘0:2→4:2’ 부천, 서울E에 4-2 대역전승...5연승+단독 선두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대역전극. 부천이 서울 이랜드에 대역전승을 거두며 단독 선두를 달렸다.

부천FC는 31일 오후 3시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2(챌린지) 5라운드 서울 이랜드FC 원정에서 4-2 대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부천은 5연승을 달리며 압도적인 단독 선두를 질주했다.

5연승을 노리는 부천이 최상의 전력을 구축했다. 포프, 이광재, 황진산, 문기한, 이현승, 닐손주니어 등 주축 선수들을 모두 투입하며 승리를 노렸다. 홈팀 서울 이랜드 역시 페블레스, 최오백, 유정완, 김준태 등을 투입해 공격을 전개했다.

서울 이랜드가 전반을 지배했다. 전반 28분 페블레스의 패스를 받은 조재완이 선제골을 기록했고, 전반 30분에는 최오백이 추가골을 기록하며 승기를 잡았다. 이에 부천은 전반 41분 진창수를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후반 들어 부천의 대반격이 시작됐다. 후반 11분 이현승의 패스를 받은 포프가 만회골을 기록했고, 이후 후반 18분에는 교체 투입된 진창수가 문기한의 패스를 동점골로 연결시켰다. 부천의 대역전극이었다. 후반 35분 임동혁, 후반 43분 진창수가 연속골을 터뜨리며 승부를 뒤집었고, 짜릿한 승리를 따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포토] 고아성-김예은-정하담-류경수 '항거:유관순 이야기' 주역들 [포토] 고아성-김예은-정하담-류경수 '항거:유관순 이야기' 주역들
[★패션비교] 설리X손연재X솔빈, 그들의 3人 3色 사랑스러움 [★패션비교] 설리X손연재X솔빈, 그들의 3人 3色 사랑스러움
설경구X천우희X이수진 감독 '우상', 베를린국제영화제서 뜨거운 호응 설경구X천우희X이수진 감독 '우상', 베를린국제영화제서 뜨거운 호응
'아는 형님' 비 "강호동, 진행 방식 올드해" 깜짝 고백..웃음 '아는 형님' 비 "강호동, 진행 방식 올드해" 깜짝 고백..웃음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