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대표팀 출국] 홍정호, “전북에서 손발 맞춘 수비, 도움 될 것”

[인터풋볼=인천공항] 유지선 기자= 오랜만에 대표팀에 합류한 홍정호가 유럽 원정을 떠나면서 전북 수비수들 위주로 구성된 수비진이 긍정적인 효과를 낼 수 있을 거라고 확신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19일 오후 3시 20분 인천 국제공항을 통해 아일랜드로 출국한다. 홍정호, 김민재, 김진수, 최철순, 이용, 이재성, 김신욱(이상 전북) 등 K리그 소속 13명은 이날 인천공항에 소집돼 곧바로 코칭스태프와 함께 아일랜드행 비행기에 오른다.

한국은 오는 24일 오후 11시(이하 한국시간)에는 북아일랜드와 평가전을 치르며, 4일 뒤인 28일 오전 3시 45분에는 폴란드와 맞대결을 펼친다. 유럽에서 펼쳐지는 이번 3월 A매치 2연전은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앞두고, 국내파와 해외파 선수들이 총출동해 ‘완전체’로 발을 맞춘다.

오랜만에 대표팀에 합류한 홍정호는 출국 전 공항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공항 오는 길에 많이 떨리더라”고 소감을 밝히면서 “대표팀에 발탁되지 못한 동안 하루빨리 소속팀을 찾고,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는 생각뿐이었다”며 오랜만에 대표팀에 소집된 소감을 밝혔다.

홍정호는 김진수, 최철순, 김민재 등과 전북에서 함께 뛰는 동료들과 함께 대표팀에 합류했다. 전북 수비라인이 그대로 대표팀에 옮겨오는 셈이다. 올 시즌 전북이 실점을 많이 허용하면서 우려의 목소리가 향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홍정호는 “아직 시즌 초반이다. 선수들끼리 손발을 맞추는 시간이 많지 않았다. 손발을 맞춰가는 중”이라면서 “전북 수비수들이 대표팀에 많이 합류했는데, 전북에서 손발을 맞춘 선수들이 대표팀에 함께하다보니 장점이 많고, 도움이 될 거라고 생각한다.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