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EPL 리뷰] ‘손흥민 시즌 17·18호골’ 토트넘, 본머스에 4-1 역전승...3위 등극

[인터풋볼] 박주성 기자= 손흥민이 또 다시 팀을 구했다. 토트넘 홋스퍼가 본머스를 꺾고 3위로 올라섰다.

토트넘 홋스퍼는 12일 오전 1시(한국시간) 바이탈리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18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서 본머스에 4-1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61점으로 리버풀을 넘어 3위로 올라섰다. 본머스는 승점 33점으로 12위에 머물렀다.

[선발명단] 손흥민, 4경기 연속골 도전

홈팀 본머스는 4-4-1-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전방에 윌슨이 섰고 무세가 뒤를 받쳤다. 중원에는 스타니슬라스, 고슬링, 쿡, 스미스가 배치됐다. 포백은 다니엘스, 아케, 쿡, 프란시스가 구성했고 골문은 베고비치가 지켰다.

원정팀 토트넘은 4-2-3-1 포메이션을 선택했다. 전방에 케인이 섰고 2선에 손흥민, 알리, 에릭센이 배치됐다. 완야마와 뎀벨레는 중원에서 호흡을 맞췄고 포백은 로즈, 베르통언, 산체스, 오리에가 구성했다. 골문은 요리스가 지켰다.

[전반전] 스타니슬라스의 선제골, 케인의 부상

경기 시작부터 경기는 뜨거웠다. 전반 3분 본머스는 완벽한 역습 찬스를 만들었다. 중앙선부터 돌파한 윌슨의 패스를 받은 스타니슬라스가 칩슛을 시도했지만 골대에 막혔다. 결국 본머스가 선제골을 기록했다. 측면 크로스를 받은 스타니슬라스가 정확한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본머스의 공격은 날카로웠다. 전반 14분에는 좋은 위치에서 프리킥을 얻었다. 하지만 특별한 장면을 만들지 못했다. 전반 16분 로즈의 크로스는 부정확했다. 토트넘은 계속해서 불안하게 뒷공간을 내줬다. 결국 로즈는 상대를 막는 과정에서 거친 태클로 경고를 받았다. 전반 26분 베르통언의 슈팅은 수비에 막혔다.

경기가 진행될수록 토트넘은 점유율을 높이며 본머스를 흔들었다. 전반 28분 에릭센의 패스를 케인이 해결했지만 오프사이드에 걸렸다. 이 과정에서 케인은 통증을 호소하며 쓰러졌다. 결국 케인은 경기장을 떠났고 라멜라가 들어왔다. 이때 토트넘의 골이 터졌다. 오리에의 크로스를 알리가 해결하며 경기 균형을 맞췄다.

[후반전] 최전방 손흥민, 팀을 승리로 이끌다

후반 초반에도 본머스가 매섭게 공격을 시도했다. 후반 1분 스타니슬라스는 강력한 중거리 슈팅으로 골문을 두드렸다. 후반 2분 아케는 안면에 부상을 당해 잠시 치료를 받았다. 후반 8분 손흥민은 알리의 패슬르 받은 후 박스에서 넘어졌지만 심판은 경기를 그대로 진행했다. 후반 11분 에릭센 슈팅이 튀어나오자 오리에가 쇄도했으나 크게 떴다. 

토트넘은 계속해서 공격을 시도했다. 양 팀 모두 골이 필요했다. 후반 14분 손흥민은 측면에서 돌파를 시도했지만 수비가 노련하게 막았다. 결국 손흥민의 골이 터졌다. 후반 17분 알리의 크로스를 감각적인 슈팅으로 해결하며 추가골을 뽑았다. 이 득점으로 토트넘은 승리에 한 걸음 더 나아갔다.

답답한 본머스는 후반 22분 킹과 아이브를 투입했고 이어 후반 31분 데포까지 투입하며 공격에 숫자를 늘렸다. 후반 34분 로즈도 다리에 통증을 호소하며 쓰러졌고 트리피어가 들어갔다. 후반 39분 알리도 몸상태에 이상을 느끼며 교체됐고 시소코가 빈자리를 메웠다. 남은 시간 손흥민과 오리에의 골이 나오며 토트넘이 승리했다.

[경기결과]

본머스(1)-스타니슬라스(전7)

토트넘 홋스퍼(4)-알리(전35), 손흥민(후17, 후42), 오리에(후45)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