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공식 발표] 협회, “김학범 감독, U-23 대표팀 새 사령탑 부임”

[인터풋볼=신문로] 유지선 기자= 김학범 감독이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 감독으로 선임됐다.

대한축구협회는 28일 U-23 대표팀 감독 선임을 안건으로 국가대표감독선임위원회(선임소위원회)를 열었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진행된 회의는 약 5시간 동안 진행됐고, 김판곤 국가대표감독선임위원장이 오후 3시 축구회관 2층 대회의실에서 회의 결과를 발표했다.

선임소위원회는 논의 끝에 김학범 감독을 U-23 대표팀 감독으로 선임했다. 김학범 감독은 지략가이자 승부사 성향이 짙은 인물로, 리더십과 다양한 전술을 바탕으로 성남 일화(현 성남 FC)에서 우승컵을 들어 올리는 등 K리그에 뚜렷한 족적을 남겼다. 짧은 시간 내에 팀을 만드는 데 능하다는 점도 플러스 요인으로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U-23 대표팀은 올해 8월 열리는 아시안 게임을 비롯해 2020 도쿄 올림픽까지 바라보고 있다. 당장 급한 건 반년도 채 남지 않은 아시안 게임이다. 아시안 게임은 대회 2연패를 비롯해 와일드카드 발탁이 유력한 손흥민의 병역 문제도 걸려있어 축구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그러나 시간이 여유롭게 남아 있지 않은 아시안 게임, 대회를 6개월 여 앞두고 지휘봉을 잡은 김학범 감독의 어깨가 무겁다.

사진= 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