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신의 손’ 데 헤아, ‘여신’ 여친에게는 ‘나쁜 손’?

[인터풋볼] 취재팀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신의 손’ 다비드 데 헤아과 그의 연인의 일상이 화제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22일 오전 4시 45분(한국시간) 스페인 세비야에 위치한 라몬 산체스 피스후안에서 열린 2017-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1차전 세비야 원정 경기에서 0-0 무승부를 기록했다.

답답한 경기 속에 데 헤아의 놀라운 선방 쇼가 있었고, 맨유는 가까스로 무승부로 경기를 마무리할 수 있었다.

화제의 주인공이 된 데 헤아. 이런 가운데 데 헤아와 그의 연인인 에두르네 가르시아의 일상이 시선을 모으고 있다.

두 사람은 지난 2010년 크리스마스 기념 앨범을 만드는 자선행사에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고, 7년째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 가르시아의 무결점 몸매와 아름다운 외모는 축구팬들 사이에서 이미 유명하다.

에두르네는 스페인에서 가수 겸 배우, 모델 등으로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데 헤아의 레알 이절설이 불거진 가운데, 에두르네 역시 데 헤아의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복귀가 조심스레 점쳐지는 이유 중 하나로 꼽히고 있다.

 

Esta noche más talento y más emociones!!! ⭐️

Edurne(@edurnity)님의 공유 게시물님,

 

Pues a mi me gustan los martes 13 y los gatos negros!!🖖🏼

Edurne(@edurnity)님의 공유 게시물님,

 

💥ᖴᖇIYᗩY💥

Edurne(@edurnity)님의 공유 게시물님,

사진= 데 헤아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