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펠라이니, 러시아 초특급 미녀와 열애

[인터풋볼] 취재팀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마루안 펠라이니가 러시아의 미녀 방송인과 핑크빛 열애설에 휩싸였다.

벨기에의 ‘헤트 뉴스블라트’는 16일(한국시간) “펠라이니가 이미 월드컵 모드에 들어갔다”라며 “펠라이니는 러시아의 방송인이자 모델인 빅토리아 보냐와 연인 관계다”라고 전했다.

지난 2013년 에버턴을 떠나 맨유에 합류한 펠라이니는 현재까지 맨유에서 활약하고 있다. 벨기에 대표팀인 펠라이니는 맨유에서 활약을 밑바탕으로 2018 러시아 월드컵 진출을 노리고 있다.

펠라이니와 열애설이 난 보냐는 38세로 영국 백만장자의 아들 알렉스 스머핏 사이에서 낳은 6세 딸이 있다. 그녀는 러시아 판 플레이보이와 펜트하우스 등의 표지 모델로 명성을 쌓았다.

#AbuDhabi #mosque

Victoria Bonya(@victoriabonya)님의 공유 게시물님,

#sunnydays ☀️ #mydubai

Victoria Bonya(@victoriabonya)님의 공유 게시물님,

#Dubai ❤️

Victoria Bonya(@victoriabonya)님의 공유 게시물님,

Summer!!! Beach!!! Sun!!! Yehhh

Victoria Bonya(@victoriabonya)님의 공유 게시물님,

사진= 헤트뉴스블라트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