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헤럴드
"풋풋한 god"…윤계상, 데뷔 19주년 자축

[헤럴드POP=고승아 기자]윤계상이 그룹 god의 데뷔 19주년을 자축했다.

13일 윤계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19년이라.. 사진도 못 찾겠다. 다 건강하게 살아있어서 다행이다. 앞으로도 건강하게 살아가자"라며 추억을 회상하는 글을 올렸다.

이어"#지오디 #작은신의아이들..어떤신의아이들이지? #쭌이형냉동인간.. #태우는너무변했어..ㅜㅜ외모가 귀여웠는데ㅜㅜ #호영이귀엽네 #데니는말랐어ㅜㅜ배고팠으니까 #난그냥계상랩이..창피해 쇼미더머니나가겠네ㅜㅜ창피해 #20주년걱정된다.. #관절이그때까지살아있어야하는데 #어쨌든온전히곁에있어감사해 #지오디좋아하는팬들도 #감사해요"라면서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god의 옛날 모습이 담겨있다. 풋풋한 god 멤버들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god는 데뷔 20주년을 맞아 앨범을 논의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윤계상 인스타그램

popnews@heraldcorp.com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