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공식입장] KFA, "박지성 모친상, 장례 절차 미정“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겸 JS파운데이션 이사장이 모친상을 당했다.

한국 축구의 레전드 박지성이 안타까운 모친상을 당했다. 대한축구협회는 12일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의 모친 장명자 씨가 지난해 연말 영국 런던 방문 중 교통사고를 당한 후, 병원 치료 중에 한국시간으로 오늘 새벽에 운명을 달리했다”고 밝혔다.

앞서 박지성의 모친 장명자씨가 12일 당일 사고로 사망한 것처럼 잘못된 보도가 나왔고, 이런 잘못된 경위가 재생산 돼 유족 및 가족들에게는 더욱 큰 아픔이 되고 있는 상황이었다.

결국 KFA와 박지성 측이 이를 바로 잡았다. 이어 KFA는 “장례 절차와 관련한 사항들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박지성은 지난해 11월 대한축구협회의 유스전략본부 총책임자로 선임된 바 있다. 지난달 잠시 귀국해 업무를 파악했던 그는 다시 영국으로 돌아갔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