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CDR 리뷰] ‘바스케스 2골’ 레알, 누만시아 합계 5-2 꺾고 8강 진출

[인터풋볼] 서재원 기자= 레알 마드리드가 누만시아를 꺾고 8강에 올랐다.

레알은 11일 오전 5시 30분(한국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 위치한 산티아고 베르나베우에서 열린 2017-18 스페인 코파 델 레이(국왕컵) 16강 2차전에서 누만시아와 2-2로 비겼다. 1차전에서 3-0 완승을 거뒀던 레알은 합계 5-2로 8강에 진출했다.

주전급 선수들을 대거 제외한 레알은 바스케스, 아센시오, 세바요스 등을 중심으로 베스트11을 구축했다.

레알은 1.8군도 강했다. 전반 10분 만에 선제골을 넣었다. 카르바할의 크로스를 바스케스가 헤더골로 연결시키며 손쉽게 앞서갔다.

이후에도 레알의 공격은 계속됐다. 전반 14분 어려운 각도에서 아센시오가 왼발 슈팅을 때렸다. 전반 21분 바스케스의 슈팅을 시작으로 마요랄, 아센시오 등도 쉴 새 없이 슈팅을 시도했다.

누만시아는 전반 41분 마린의 부상으로 기예르모가 급히 투입됐다. 그러나 이 교체가 오히려 자극이 됐다. 전반 45분 기예르모가 동점골을 넣은 것. 결국 전반은 1-1 무승부로 마무리됐다.

레알은 후반 시작과 동시에 카르바할을 빼고 하키미를 투입했다. 레알이 초반부터 몰아쳤고 추가골로 다시 앞서갔다. 또 바스케스였다. 후반 14분 마요랄이 머리로 연결한 공을 바스케스가 오른발로 마무리했다.

추가골 이후 레알은 아센시오를 대신해 이스코를 넣었다. 이스코는 교체 투입 직후 날카로운 오른발 슈팅으로 누만시아를 위협했다. 누만시아도 남은 두 장의 교체 카드를 모두 소진하며 포기하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누만시아가 일을 냈다. 후반 37분 가르시아의 크로스를 기예르모가 먼 거리에서도 헤더골을 완성시켰다. 골키퍼도 손 쓸 수 없는 궤적으로 날아간 완벽한 골이었다. 결국 경기는 2-2로 종료됐고 레알이 합계 5-2 승리로 8강에 올랐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