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피치
'1-4 굴욕패' 日반응, "손흥민없는 한국에 압도당했다"

[인터풋볼] 취재팀 = 1-4 굴욕적인 패배에 일본 축구가 충격에 빠졌고, 엄청난 후폭풍에 시달리고 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오는 16일 오후 7시 15분 일본 도쿄에 위치한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풋볼 챔피언십(동아시안컵) 3차전에서 김신욱의 2골, 정우영의 1골, 염기훈의 1골에 힘입어 4-1 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동아시안컵 2회 연속 우승과 함께 통산 4회 우승으로 최다 우승국의 자리를 지켰다. 여기에 7년 7개월 만에 일본전에서 승리했고, 38년 만에 4-1이라는 대승을 거뒀다.

한국 입장에서는 최고의 반전 드라마지만 일본의 입장에서는 충격의 막장 드라마다. 특히 일본 대표팀 입장에서는 안방에서 굴욕적인 패배를 당했다는 것이 문제고, 투지, 힘, 높이, 스피드 모든 면에서 한국에 압도를 당했다.

완벽한 패배에 일본 팬들의 반응도 좋지 않다. 일본의 완패를 전한 보도에 네티즌들은 '손흥민이 없는 한국에 완전 압도당했다', ‘우에다는 뭐하고 있었는가? 수비가 너무 안됐다. 마사코는 리더로서 부족하다’, ‘이번에는 정말 심했다. 무슨 축구를 하고 싶은지 모르겠다’, ‘패배를 앞두고도 웃는 팀이 이길 수는 없다. 협회장이 티켓 환불을 해도 좋은 수준’, ‘굴욕 이외에 아무 것도 없다. 기술도 전술도 투지도 없었다’라며 비난을 쏟아냈다.

사진 = 윤경식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