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Inter포토
[인터포토] 최강희 감독, '내가 K리그 최고 지도자'

[인터풋볼= 홍은동] 윤경식 기자= 전북 현대의 우승을 이끈 최강희 감독과 이재성이 주인공이 된 가운데 K리그 어워즈 2017이 마무리 됐다.

K리그의 한 해를 정리하는 'KEB 하나은행 K리그 어워즈 2017'이 20일 오후 2시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에 위치한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2017년 한 해 동안 팬들을 열광하게 만든 '별'들이 모두 한자리에 모여 대미를 장식했다. MVP는 이재성, 감독상은 최강희, 영플레이어상은 김민재가 받게 됐다. 수원 삼성의 조나탄은 득점왕, ‘팬타스틱 플레이어 ’베스트11 공격수 부문 등 3관왕을 기록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