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Piclick
[화보] 티파니 근황, "LA서 매일 학교 다녀"





티파니가 쎄씨 12월호 표지를 장식하며, LA에서 함께한 크리스마스 화보가 공개됐다.

이번 화보는 한여름의 크리스마스 콘셉트에 맞춰 레드 포인트 스타일링과 오브제로 크리스마스 무드를 한껏 살렸다. 새벽부터 저녁까지 진행된 강행군 촬영에도 티파니의 무한 긍정 에너지와 기분 좋은 미소 덕에 모든 스태프가 파이팅 넘치게 촬영해 멋진 화보를 연출할 수 있었다.

LA에서 매일 학교를 다니며 평범한 학생으로 살고 있는 티파니는 “절대 지각하지 않고, 매일 간식과 커피까지 챙겨 다니면서 연기 수업을 받고 있다”며 최근 근황을 전했다.



소녀시대로 10년 동안 최정상의 자리를 지켰던 티파니가 인생 제2막을 펼치기 위해 선택한 연기는 쉽지 않은 도전이다.

이에 대해 티파니는 “지금까지 쉬운 일은 없었어요. 진심을 다하고 열심히 할 뿐이죠. 다만 ‘믿는 만큼 이루어진다’는 말을 믿어요. 멤버들과 함께 꿈꾸던 모든 걸 이루었고, 지금은 또 다른 티파니를 만들어내는 과정이에요. 걱정하면서 시간 낭비하는 것보다 저는 연기 연습을 하겠어요”라며 화려한 말 대신 차근차근 준비해 완성도 높은 결과물을 먼저 보여주고 싶다는 진심을 전했다.

LA의 따뜻한 햇살 아래 진행된 티파니의 한여름의 크리스마스의 화보와 인터뷰는 쎄씨 12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겟잇케이 박신애 기자 / 사진 쎄씨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