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표팀 일반기사
[한국 세르비아] ‘캡틴’ 기성용, 세르비아전 최우수선수 선정

[인터풋볼=울산] 정지훈 기자= ‘캡틴’의 품격을 보여준 기성용이 세르비아와의 평가전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14일 오후 8시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동유럽의 강호 세르비아와 평가전에서 구자철의 페널티킥 동점골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로써 한국은 11월 A매치에서 1승 1무의 좋은 성적을 거뒀고,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두 경기에 모두 선발 출전한 기성용은 왕성한 활동량과 정교한 패싱력으로 찬스를 만들었고, 포백을 보호하며 안정적인 수비를 구축했다. 클래가는 남달랐다. 중원에서 간결한 터치로 탈 압박을 시도하는 동시에 정교한 롱패스로 공격의 시발점 역할을 톡톡히 했다.

경기가 끝난 후 기성용은 KEB하나은행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다. 분위기 반전이 절실했던 11월 A매치 2연전에 모두 선발 출전해 그라운드 안팎으로 리더다운 모습을 보여준 기성용, 기성용이 보여준 활약은 박수를 받기에 충분했다.

사진= 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지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