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헤럴드
"여전한 바비인형",,50세 니콜 키드먼, 방부제 미모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니콜 키드먼이 여전한 매력을 자랑햇다.

할리우드 배우 니콜 키드먼은(50)은 8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한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니콜 키드먼은 50대의 나이에도 여전한 금발의 바비인형 미모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시대의 미녀 아이콘이었던 그녀가 자연스럽게 나이를 먹어가는 과정 또한 돋보인다.

한편 톰 크루즈와 이혼한 니콜 키드먼은 지난 2006년 6월 가수 키스 어번과 재혼한 후 2008년 7월 첫 딸 선데이를 출산했다. 2010년 대리모를 통해 둘째 딸 페이스를 얻었다.

popnews@heraldcorp.com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