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델레 알리 여친, 웸블리서 미친 미모 자랑

[인터풋볼] 취재팀 = 델레 알리와 그의 연인이 웸블리 구장을 방문해 경기를 관전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다가오는 5일 오후 9시(한국시간)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18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1라운드서 크리스탈 팰리스에 1-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23점으로 리그 3위를 유지했다.

주중 챔피언스리그를 병행했고 잉글랜드 대표팀에서 경기를 치러야 하는 알리는 이 경기를 벤치가 아닌 관중석에서 지켜봤다.

그리고 알리의 옆을 그의 연인인 루비 메가 지켰다. 알리는 21세의 어린 나이지만 토트넘 공격을 이끌며 최고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최고의 활약 뒤에는 몸짱 여친의 내조가 있었다.

 

사진= 아스

🚘 👉🏾👉🏾 30% of at @misspap ends midnight with discount code BLOGGER30👈🏽👈🏽

• Ruby Mae •(@rubymae3223)님의 공유 게시물님,

🐙

• Ruby Mae •(@rubymae3223)님의 공유 게시물님,

🌞🌞

• Ruby Mae •(@rubymae3223)님의 공유 게시물님,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