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데 브라이너, ‘깜찍 미모’ 아내 공개...몸매도 ‘헉’

[인터풋볼] 월드클래스 미드필더 케빈 데 브라이너가 깜찍 미모를 자랑하는 아내 미셀 라크를 공개했다.

맨체스터 시티의 미드필더 케빈 데 브라이너의 아내 미셀 라크는 데 브라이너가 어릴 적 소꿉친구로 만나 사귀고 있었던 전 여자친구 캐롤라인 라이넨과 지난 2013년 헤어진 이후 만났다.

데 브라이너가 전 여자친구 캐롤라인과 헤어졌던 이유는 바로 캐롤라인이 첼시 소속의 골키퍼 쿠르투아와 바람을 피웠기 때문이다. 쿠르투아는 데 브라이너와 같은 벨기에 대표팀 소속이며 친한 친구 사이다.

당시 데 브라이너는 다른 사람도 아닌 절친 쿠르투아와 자신의 여차친구가 본인 몰래 바람을 피웠다는 사실에 대해서 충격을 받아 한동안 정신적으로 피폐했었다고 밝힌 바 있다.

이후 데 브라이너는 2014년에 현재의 약혼녀 미셀 라크를 만났다. 미셀은 귀엽고 깜찍한 외모를 가진 여대생으로 현재 벨기에 하셀트 대학에 재학중이다. 데 브라이너와는 3살 차이 연하이다.

한편, 지난 9월 미셀은 데 브라이너의 아이를 임신한 사실을 공개했다. 그녀의 인스타그램에는 ‘One great man in my life, second one on the way’라고 씌여 있어 뱃속의 아이가 아들이라는 것을 의미하고 있다. 이어 최근에는 결혼을 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