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챌린지 리뷰] '최치원 멀티골' 서울E, 성남과 2-2 무승부...'8위 유지'

[인터풋볼=성남] 최한결 기자= 서울 이랜드FC가 놀라운 뒷심으로 성남FC와 무승부를 거뒀다.

서울 이랜드는 16일 오후 7시 성남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2017 30라운드에서 최치원의 멀티골에 힘입어 성남과 2-2 무승부를 거뒀다. 이로써 서울 이랜드와 성남은 각각 8위와 4위를 유지했다.

[선발명단] 이현일 vs 알렉스

홈팀 성남은 4-2-3-1 포메이션을 사용했다. 최전방의 변화가 눈에 띄었다. 무서운 신예 이현일을 선봉에 세웠고 흘로홉스키, 김동찬, 이성재가 2선에서 지원했다. 김두현과 이후권이 허리에 배치됐고 이지민, 연제운, 배승진, 이태희가 포백을 꾸렸다. 골문은 김동준이 지켰다.

원정팀 서울 이랜드는 4-3-3을 키틀로 최치원, 알렉스, 최오백이 공격을 이끌었다. 아츠키, 김성주, 김창욱이 미드필더였다. 수비진은 최호정의 부상으로 다소 변화가 있었다. 유지훈, 전민광, 안재훈, 이예찬이 수비벽을 구성했다. 골키퍼 장갑은 김영광이 꼈다.

[전반전] 이현일 선제골-흘로홉스키 추가골, 성남의 리드

성남이 시작부터 좋은 기회를 잡았다. 전반 1분 흘로홉스키가 좌측면 돌파 후, 이현일에게 볼을 내줬다. 이현일은 김동찬에게 완벽한 스루 패스를 넣어줬다. 김동찬의 슈팅이 이랜드의 골대를 살짝 빗나갔다.

성남의 선제골이 터졌다. 아름다운 패스 플레이가 빛났다. 전반 4분 흘로홉스키와 김두현이 패스를 주고 받았고, 이지민이 크로스를 올렸다. 그리고 이현일이 헤더로 결정지었다. 단 두 번의 공격 찬스 끝에 터진 득점이었다.

서울 이랜드도 반격에 나섰다. 전반 17분 알렉스가 과감한 중거리 슈팅을 날렸다. 서울 이랜드는 차근차근 점유율을 늘려나가며 플레이를 만들었다. 전반 40분 최치원이 날카로운 침투로 성남을 위협했다. 하지만 마무리 슈팅이 김동준에게 막혔다.

오히려 전반 종료 직전 성남이 추가골을 넣었다. 전반 44분 흘로홉스키가 좌측면에서 화려한 드리블로 서울 이랜드의 수비진을 무너트렸다. 이후 오른발로 서울 이랜드의 골 문을 갈랐다. 전반전은 성남이 주도권을 쥔 채 종료됐다.

[후반전] 최치원의 멀티골, 극적인 무승부

성남이 후반 시작과 동시에 변화를 꾀했다. 연제운을 배고 안재준을 넣었다. 서울 이랜드도 교체 카드를 사용했다. 알렉스와 이예찬 대신 감한솔과 조향기를 투입했다.

성남의 공격은 후반전에도 이어졌다. 후반 12분 흘로홉스키가 김동찬에게 1대1 찬스를 만들어줬다. 김동찬의 슈팅은 골대 위로 넘어갔다. 서울 이랜드가 이른 시간 마지막 교체까지 썼다. 후반 15분 김성주와 심영성을 바꿨다.

서울 이랜드가 추격골에 성공했다. 후반 16분 최치원의 슈팅이 수비수를 맞고 성남의 골 망을 흔들었다. 일격을 맞은 성남이 그라운드에 활력을 더했다. 후반 17분 김두현과 조재철을 교체했다.

대단한 장면이 나왔다. 후반 25분 조재철이 김영광이 높게 나온 것을 보고, 하프라인에서 긴 슈팅을 시도했다. 볼은 서울 이랜드 골대의 그물 위를 맞췄다.

서울 이랜드가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후반 40분 혼전상황에서 최치원의 슈팅이 빈 골대에 슛을 때렸다. 이태희가 극적으로 막아내는 듯 했으나, 골라인을 넘었다는 판정이었다. 경기는 그대로 2-2로 종료됐다.

[경기결과]

성남FC(2): 이현일(전반 4), 흘로홉스키(전반 44)

서울 이랜드FC(2): 최치원(후반 16, 후반 40)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한결 인턴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정우성 ‘여기가 팬사인회장인지 화보촬영장인지’ (레드페이스) [포토] 정우성 ‘여기가 팬사인회장인지 화보촬영장인지’ (레드페이스)
이동욱, 오늘(23일) 배우 최초 네이버 V 팬십(FANSHIP) 오픈…팬미팅 선예매 등 이동욱, 오늘(23일) 배우 최초 네이버 V 팬십(FANSHIP) 오픈…팬미팅 선예매 등
'믿고 보는 멜로 장인' 감우성X김하늘 '바람이 분다' 1차 티저 공개 '믿고 보는 멜로 장인' 감우성X김하늘 '바람이 분다' 1차 티저 공개
트와이스 지효-사나-채영-모모 "작사 참여..지금 할 수 있는 이야기 담아" 트와이스 지효-사나-채영-모모 "작사 참여..지금 할 수 있는 이야기 담아"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