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무리뉴, "포그바, 햄스트링 부상으로 에버턴전 결장"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중원 핵심인 폴 포그바가 햄스트링 부상을 당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13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17-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A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FC바젤을 3-0으로 제압했고, A조 선두로 올라섰다.

전반 35분 애쉴리 영의 크로스를 문전에 있던 마루안 펠라이니가 헤더 슛으로 선제골을 만들어내며 맨유는 기분 좋게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에도 골은 이어졌다. 후반 8분 달레이 블린트의 크로스를 문전에 있던 루카쿠가 헤딩 슈팅으로 골 망을 흔들었고, 챔피언스리그 데뷔골을 기록했다. 이어 후반 39분 마커스 래쉬포드가 한 골을 더 추가했고, 결국 3-0 완승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하지만 마냥 웃을 수는 없었다. 바로 포그바의 부상이 있었기 때문이다. 포그바는 전반 19분 허벅지에 불편함을 호소했고 결국 그라운드를 떠난 것이다.

이 부상으로 포그바는 주말 경기에 결장이 유력하다. 이를 주제 무리뉴 감독이 확인했다. 무리뉴 감독은 경기 후 ‘BT스포트’와 인터뷰서 “솔직히 확실하지는 않지만 경험상 햄스트링 부상으로 생각된다. 심각한지 아닌지는 의료팀에서 확인해줄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무리뉴 감독은 “우리는 선수진을 갖췄기에 슬퍼하지 않아도 된다. 주말 경기(에버터전)에 포그바는 없지만 우리는 안데르 에레라와 펠라이니, 그리고 마이클 캐릭을 보유하고 있다”라며 주말 경기에 포그바가 나설 수 없지만 걱정은 없다고 밝혔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