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UCL BEST] ‘주인공은 나야 나’ 카바니, PSG UCL 최다 득점자 등극...즐라탄 넘었다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에딘손 카바니가 파리 생제르맹 역사상 챔피언스리그 최다 득점자에 올랐다.

PSG는 13일 새벽 3시 45분(한국시간) 스코틀랜드 글래스코에 위치한 셀틱 파크서 열린 셀틱과 2017-18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1차전서 5-0으로 승리를 기록했다.

경기 초반부터 PSG의 막강 공격력이 불을 뿜었다. 올 시즌을 앞두고 천문학적인 금액을 투입해 영입한 네이마르와 킬리언 음바페가 좌우측 공격라인에 배치됐고 그 중심에는 카바니가 섰다.

이들의 조합은 엄청난 화력을 과시했다. PSG는 전반 19분 네이마르의 득점포를 시작으로, 음바페, 카바니 등 전반에만 3골을 몰아쳤다.

후반 초반 셀틱의 반격이 매서웠다. 하지만 PSG 벤치에는 여전히 많은 자원들이 넘쳐났다. 그 첫 번째 공격 카드는 율리안 드락슬러였다. 우나이 에메리 감독은 후반 16분 아드리엔 라비오를 불러들이고 드락슬러를 투입하며 공격을 강화했다.

이 용병술은 성공을 거뒀다. 드락슬러는 후반 38분 미카엘 루스틱의 자책골을 유도하며 완전히 셀틱을 좌절케 했다.

무너진 셀틱에 자비란 없었다. 카바니는 불과 2분 뒤 쿠르자와의 크로스를 이어받아 환상적인 헤더 슛으로 마무리하며 5-0을 만들었다.

이 경기서 공격 라인의 중심으로 2골을 몰아친 카바니. 그는 이제 PSG의 역사가 됐다. 카바니는 이 경기 성공시킨 2골로 인해 PSG에서 챔피언스리그 22골을 기록했고, 동률이던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를 넘어 역대 최다 득점자가 됐다.

[PSG UCL 득점 기록]

1위- 카바니 / 22골
2위- 이브라히모비치 / 20골
3위- 조지 웨아 / 16골
4위- 디 마리아 / 7골
5위- 라베치 / 7골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연예 인기기사
icon스포츠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