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UCL RECORD] ‘메시에게 와르르’ 유벤투스, 사상 첫 조별리그 1R 패배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리오넬 메시에게 완벽히 공략당한 유베투스, 이들이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사상 1라운드 패배를 당했다.

유벤투스는 13일 새벽 3시 45분(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캄 노우서 열린 FC바르셀로나와 2017-18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D조 1라운드서 0-3으로 완패를 당했다.

경기 초반 유벤투스는 바르셀로나의 높은 점유율을 상대로 빠른 역습과 과감한 중거리 슛으로 맞섰다. 미랄렘 피야니치, 마티아 데 실리오 등의 슛으로 바르셀로나의 간담을 서늘케 했다.

하지만 바르셀로나에는 메시와 안드레스 이니에스타라는 존재가 있었다. 메시와 이니에스타가 살아나기 시작하면서 수세에 몰린 유벤투스였다. 게다가 전반 막판 데 실리오가 부상을 당하는 악재까지 겹쳤다.

결국, 전반 45분 메시에게 선제골을 내줬고, 후반 11분 이반 라키티치, 후반 24분 다시 메시에게 골을 내주며 0-3 패배를 지켜봐야 했다.

이 경기 패배를 당한 유벤투스는 스포르팅CP에 2-3으로 패한 올림피아코스보다 득실차에서 밀려 조 최하위로 챔피언스리그를 시작하게 됐다.

1라운드 최하위는 유벤투스에 충격일 수밖에 없다. 유벤투스는 지난 18차례의 챔피언스리그 중 처음으로 조별리그 1라운드에서 당한 패배이기 때문이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