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UCL 리뷰] ‘화력 폭발’ 첼시, 안방서 카라바크에 6-0 대승...C조 선두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잉글랜드 챔피언 첼시는 막강했다. 첼시가 안방에서 막강한 화력을 자랑하며 완벽한 승리를 거뒀고, C조 선두에 등극했다.

첼시는 13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7-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C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카라바크에 6-0 완승을 거뒀고, C조 선두로 올라섰다.

[전반전] 페드로-자파코스타, 환상적인 연속골

챔피언스리그 무대에 복귀한 첼시가 3-4-3 포메이션을 사용하며 부분적인 로테이션을 가동했다. 첼시는 공격진에서 페드로, 바추아이, 윌리안이 호흡을 맞췄고, 미드필드진에 알론소, 캉테, 파브레가스, 자파코스타를 투입했다. 3백은 케이힐, 크리스텐센, 아스필리쿠에타가 구축했고, 골문은 쿠르투아가 지켰다. 원정팀 카르바크도 은들로브, 헨리크, 알메이다, 미첼 등 주축 선수들을 모두 투입했다.

경기 초반부터 첼시가 주도권을 잡으며 찬스를 만들었다. 전반 4분 문전에서 알론소가 강력한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키퍼 선방에 막혔다. 결국 첼시가 선제골을 터뜨렸다. 전반 5분 윌리안이 내준 패스를 페드로가 오른발로 감각적으로 감았고, 그래도 골문으로 빨려 들어갔다.

첼시가 한 골을 더 추가했다. 환상적인 득점 장면이 나왔다. 전반 30분 오른쪽 측면을 드리블 돌파로 허문 자파코스타가 골키퍼 나온 것을 보고 슈팅을 시도했고, 이것이 환상적인 궤적을 그리며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첼시는 전반 추가시간 알론소가 찬스를 잡았지만 추가골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후반전] 첼시의 화력 폭발! 완벽한 승리

첼시가 한 골을 더 추가하며 승기를 잡았다. 후반 10분 오른쪽 측면 파브레가스의 감각적인크로스를 아스필리쿠에타가 방향만 바꾸는 헤딩 슈팅으로 골망을 갈랐다. 세 골의 여유가 생긴 첼시가 후반 13분 아자르, 후반 18분 바카요코를 투입하며 교체 카드를 사용했다.

첼시가 공세를 펼쳤다. 후반 22분 문전으로 침투한 윌리안이 감각적인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대를 강타했다. 결국 첼시가 네 번째 골까지 기록했다. 후반 26분 왼쪽 측면에서 올라온 볼이 문전 혼전 상황에서 흘렀고, 바카요코가 마무리했다.

첼시가 안정적인 경기를 펼쳤다. 후반 29분 아스필리쿠에타를 대신해 뤼디거까지 투입하며 수비를 강화했고, 계속해서 주도권을 놓치지 않았다. 첼시가 쐐기골을 기록했다. 후반 31분 상대 패스를 차단한 바카요코가 패스를 내줬고, 이것을 바추아이가 잡아 날카로운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첼시가 후반 37분 자파코스타의 패스를 받은 바추아이가 추가골을 기록했고, 결국 완벽한 승리를 따냈다.

[경기결과] 첼시의 완벽한 승리...C조 선두

첼시 (6): 페드로(전반 5분), 자파코스타(전반 30분), 아스필리쿠에타(후반 10분), 바카요코(후반 26분), 바추아이(후반 31분), 바추아이(후반 37분)

카라바크 (0):

사진=게티 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