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ESPN, EPL 19R 베스트11 발표...‘아자르-요리스’ 포함

‘슈퍼 크랙’ 에당 아자르(23, 첼시)와 ‘명품 선방쇼’를 펼친 위고 요리스(28, 토트넘)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9라운드 베스트11에 선정됐다.

미국 스포츠 전문 매체 ‘ESPN FC’는 29일(한국시간) ‘EPL 19라운드 베스트11’을 발표했다. 기준은 4-3-3 포메이션이었고, 이번 라운드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들이 대거 포함됐다.

세 명의 공격수로는 첼시전에서 득점포를 터트린 사디오 마네(22, 사우샘프턴)와 함께 마메 비람 디우프(27, 스토크 시티), 애슐리 반스(25, 번리)가 선정됐다.

공격형 미드필더로는 첼시의 에이스 아자르와 함께 뉴캐슬의 잭 콜백(25)이 자리했고, 수비형 미드필더로는 번리전에서 득점포를 터트린 페르난지뉴(29, 맨시티)가 지켰다.

포백은 에릭 피에터스(26, 스토크 시티), 페데리코 파지오(27, 토트넘), 웨스 모건(30, 레스터 시티), 키에런 트리피어(24, 번리)가 지켰다. 골키퍼 장갑은 ‘선방쇼’를 펼친 요리스가 꼈다.

이번 라운드의 감독에는 맨시티전 극적인 무승부를 이끈 번리의 션 디쉬 감독이 선정됐다.

그래픽=ESPN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rain7@interfootball.co.kr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지훈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no image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X김향기X신승호 비롯한 ‘천봉고’ 수학여행 비하인드 공개
no image 이진혁, 업텐션 응원차 ‘뮤직뱅크’ 깜짝 방문…‘여전히 끈끈한 우정’
[포토] 이달의 소녀 ‘일 년 열두 달처럼 서로 다른 매력의 소녀들’ (소리바다) [포토] 이달의 소녀 ‘일 년 열두 달처럼 서로 다른 매력의 소녀들’ (소리바다)
[포토] 트와이스 쯔위 ‘어느 각도에서 찍어도 작품을 만드는 미모’ (소리바다) [포토] 트와이스 쯔위 ‘어느 각도에서 찍어도 작품을 만드는 미모’ (소리바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