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공식발표] 바르사, 보너스 계약 위반으로 네이마르 고소

[인터풋볼] 박주성 기자= 바르셀로나가 보너스 지급에 대한 계약 위반으로 네이마르(25, 파리 생제르망)에게 소송을 제기했다.

바르셀로나는 22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네이마르의 계약 위반을 주장하며 고소 소식을 공식 발표했다. 영국 언론 'BBC', '스카이 스포츠' 등 다수 언론들도 이 소식을 속보로 전했다.

바르셀로나는 2016년 10월 네이마르와 5년 재계약을 체결하며 보너스 지급을 약속했다. 다수 언론에 따르면 이 조항은 네이마르가 7월까지 바르셀로나 선수일 때 지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네이마르는 8월 4일 파리 생제르망(PSG)으로 이적했다.

이에 바르셀로나가 뿔이 났다. 당초 네이마르가 재계약 후 계속해서 바르셀로나 유니폼을 입는다는 것을 생각한 바르셀로나가 이 보너스 금액 지급을 탐탁지 않게 생각한 것이다. 이에 바르셀로나는 공식 발표를 통해 “보너스 지급이 불가하다”고 발표하기도 했다.

여기에 더해 바르셀로나는 네이마르를 계약위반으로 고소했다. 재계약 보너스로 지급한 850만 유로(약 113억 원)에 더해 10% 이자를 상환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이때 지급한 보너스와 그로인해 발생한 이자의 손해배상 청구다. 이미 바르셀로나는 스페인축구협회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한편, 2억 2,200만 유로(약 2,962억 원)로 이적료 세계 신기록을 기록한 네이마르는 PSG 이적 후 2경기에서 3골 3도움을 기록하며 엄청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최근에는 바르셀로나 수뇌부를 공개적으로 비판하며 자신의 생각을 솔직하게 털어놓기도 했다. 바르셀로나와 네이마르의 사이는 이미 돌이킬 수 없는 관계가 됐다.

사진=바르셀로나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