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피치
"수트의 품격" 베컴, 여전한 조각미남(화보)

데이비드 베컴은 여전한 조각미남이다.

은퇴한 축구스타 데이비드 베컴이 최근 촬영한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

이번에 공개된 화보 속 데이비드 베컴은 수트를 입고 여전한 조각 외모를 자랑하고 있는 모습. 선수 시절보다 더 중후해진 매력이 팬들을 감탄케 만든다. 다른 사진에서는 상남자의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한편 데이비드와 빅토리아는 지난 1999년 결혼했다. 두 사람은 슬하에 장남 브루클린 베컴, 로미오 베컴, 크루즈 베컴, 막내딸 하퍼 세븐 베컴 등 네 자녀를 두고 있다.

[사진=TOPIC/SplashNews]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