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수원 서울] '승장' 황선홍 감독, "이상호 활약, 너무 만족한다"

[인터풋볼=수원월드컵경기장] 최한결 기자= 황선홍 감독이 슈퍼매치 승리에 대해 만족감을 표했다. 특히 이상호와 양한빈을 칭찬했다.

서울은 12일 오후 7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26라운드, 슈퍼매치에서 수원에 1-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서울은 4위 제주와 승점 동률을 이뤘고, 올 시즌 슈퍼매치 무패를 기록했다.

황선홍 감독은 "예상대로 어려운 경기였다. 많은 팬들이 와주신 덕분에 승리할 수 있었다"며 승리 소감을 밝혔다.

서울이 승리했지만 아쉬움이 남았다. 상대의 자책골로 승리했기 때문이다. 황선홍 감독은 "역시 아쉬움이 있다. 라이벌전은 쉽게 풀리지 않는다. 상대에게 기회를 몇 번 내주긴 했지만, 어느 정도 만족한다"고 말했다.

후반 막판 수원의 반격이 거셌다. 수원은 산토스, 김민우를 중심으로 서울을 공략했고, 서울은 결정적인 찬스를 몇 번 내줬다. 하지만 양한빈의 선방이 빛났다. 황선홍 감독은 "양한빈이 지난 대구전에서 실수를 몇 번했었다. 이번엔 100%를 해준 것 같다"며 양한빈을 칭찬했다.

이상호의 빅버드 방문 또한 눈에 띄었다. 수원 소속이었던 이상호는 서울 이적 이후, 처음으로 빅버드에서 뛰었다. 황 감독은 "너무 만족한다. 열정적으로 축구를 한다. 그런 모습들이 내가 원하는 모습이다"라며 이상호에게 대만족을 표했다.

사진=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한결 인턴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