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데뷔전 데뷔골’ 라카제트, 레스터전 최우수 선수 선정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잉글랜드 데뷔 무대 데뷔 골을 기록한 알렉상드르 라카제트가 레스터 시티전 최우수 선수에 선정됐다.

아스널은 12일 3시 4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에미레이트 스타디움에 위치한 레스터와 2017-18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 개막전서 4-3으로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아스널은 세 시즌만에 개막전에서 승리를 거뒀으며 올 시즌을 산뜻하게 출발할 수 있게 됐다.

신입생 라카제트의 골이 있었다. 라카제트는 올 여름 올림피크 리옹을 떠나 역사적인 고액의 이적료를 통해 아스널 유니폼을 입었다. 기대와 우려가 공존했다. 특히, 아스널의 ‘저주의 번호’인 9번을 선택하며 우려를 자아냈다.

하지만 이는 기우였다. 라카제트는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데뷔전에 나서 전반 2분 만에 감각적인 헤더 슛으로 데뷔골을 기록했다.

결승골은 아니었지만 강렬한 인상을 남긴 라카제트가 이 경기 최우수 선수에 선정됐다. EPL 공식 중계사인 ‘스카이스포츠’는 라카제트에게 양 팀 최고 평점인 8점과 함께 이 경기 최우수 선수로 선정했다.

한편, 대량 실점을 한 아스널의 수비진 나초 몬레알, 세아드 콜라시나츠, 헥토르 베예린은 최저평점인 5점을 부여받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경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