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챌린지 리뷰] ‘황의조 1골 1도움’ 성남, 부산 원정서 2-1 승...5위로 껑충

[인터풋볼] 박주성 기자= 성남FC가 부산 아이파크 원정에서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성남은 19일 오후 7시 부산구덕운동장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2017 17라운드에서 황의조의 1골 1도움에 힘입어 부산에 2-1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성남은 승점 23점으로 리그 5위로 올라섰다. 부산은 승점 32점으로 2위를 지켰다.

홈팀 부산은 임상협, 최승인, 고경민, 권진영, 이규성, 김진규, 유지훈, 구현준, 모라이스, 정호정, 김형근이 선발로 나섰다. 원정팀 성남은 박성호, 황의조, 김두현, 이성재, 이후권, 안상현, 이태희, 오르슐리치, 연제운, 이지민, 김동준이 선발로 출격했다.

경기는 성남이 주도했다. 전반 9분 박성호가 머리로 살짝 내준 패스를 이성재가 강력한 슈팅으로 연결하며 골문을 노렸다. 결국 선제골이 성남에서 나왔다. 전반 11분 황의조의 크로스가 수비 사이로 흘렀고 이를 이후권이 논스톱 슈팅으로 해결하며 부산의 골망을 흔들었다.

리드는 오래가지 못했다. 전반 18분 구현준의 날카로운 크로스를 김동준이 불안하게 쳐냈고 이를 최승인이 논스톱 슈팅으로 동점골을 뽑았다. 이때 해결사가 등장했다. 후반 3분 황의조는 정호정이 어설프게 걷어낸 공을 침착하게 잡은 후 골을 터뜨리며 다시 성남의 리드를 이끌었다.

남은 시간 성남은 후반 28분 김두현을 빼고 문지환을 투입하며 수비를 강화했다. 부산의 계속되는 공격은 성남 수비에 막혔다. 전현철의 위협적인 중거리 슈팅도 옆그물을 때렸다. 후반 추가시간에는 오르슐리치가 경고누적으로 퇴장을 당했지만 경기는 성남의 승리로 끝났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