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슈퍼매치] 서정원 감독, “아쉬움이 크다...세밀함이 부족”

[인터풋볼= 수원월드컵경기장] 서재원 기자= 수원 삼성의 서정원 감독이 슈퍼매치에서 또 다시 패했다.

서울은 18일 오후 6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14라운드, 수원과 슈퍼매치에서 2-1로 승리했다. 승점 20점의 서울은 승점과 득점(18골)에서 수원과 동률을 이뤘지만 골득실에서 앞서며 6위로 올랐다. 수원의 순위는 7위로 떨어졌다.

경기 후 공식 기자회견에 참석한 서정원 감독은 “아쉽다. 홈에서 오랜 만에 홈경기를 했다. 홈 팬들에게 즐거움을 드려야 했는데, 아쉬움이 크다. 오늘 경기에서 아쉬웠던 부분은 리드를 잡았음에도 세밀함이 떨어졌다는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전반에 미드필드진에서 리드를 잡았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실점을 허용했다. 측면 크로스를 통해 두 골을 내준 게 아쉽다. 수비 집중력을 유지했어야 했는데, 그렇게 되지 못했다. 그런 부분이 아쉬웠다”고 말했다.

휴식기 이후 첫 경기에서 패했다. 서 감독은 “흐름면에서 걱정된다. 다시 한 번 정비를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야 할 것 같다”고 답했다.

서정원 감독은 다시 한 번 “경기를 전체적으로 주도했는데, 세밀함이 떨어졌다”면서 “그런 장면에서 앞으로 보충을 해야겠다고 생각한다”고 다시 일어설 것을 다짐했다. 

사진= 윤경식 기자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