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uzz뉴스 OMG
“성폭행하고 싶은 여학생 골라봐" 교수 ‘막장수업’
jtbc 뉴스 캡쳐

[인터풋볼] 취재팀 = 경찰대학교 교수가 남학생이 대부분인 수업에서 성폭행 할 여학생을 골라보라는 식의 충격적인 발언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24일 JTBC 보도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경찰대학교 최 모 교수는 범죄수사 강의 도중 여학생 두 명을 일으켜 세우더고는 수업의 절대 다수를 차지하는 남학생들에게 “누구를 성폭행 하겠냐”고 물었다.

최 교수는 이날 강의에서 ‘성폭행범이 주로 체형이 아담한 여성을 겨냥한다’는 내용도 전했다.

수업 이후 봉변을 당한 여학생과 동료 남학생들은 학교 측에 문제를 제기했고, 학교 측은 최 교수에 대해 성희롱성 발언과 수업 진행 방식을 문제 삼아 감봉 3개월의 징계를 내렸다.

최 교수는 조사에서 “해당 내용은 외국 교재에 나오는 내용으로, 임팩트 있게 설명하려 했는데 전달 방식에 문제가 있었다”고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최 교수는 범죄예방 등의 분야에서 전문가로 꼽히며 2013년 말 경찰대 전임교수가 됐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