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uzz뉴스 OMG
미모의 모델이 군입대 신체검사 받은 사연

[인터풋볼] 취재팀 = 군 입대 신체검사를 받는 청년들 사이에서 함께 검사를 기다리는 미모의 여성 모습이 포착됐다.

태국 카오솟 신문 등의 3일(현지시간)자 보도에 따르면 군 입대 신체검사를 받은 현지 인기모델 나디아 파타(21)의 사연을 전했다. 그녀가 뜬금없이 입대 신체검사장에 나타난 이유는 바로 트랜스젠더이기 때문이다. 태국은 트랜스젠더가 많기로 유명하다.

지난 1996년 남성으로 태어난 나디아는 성정체성의 혼란을 느끼다 18세 때 성전환을 했다. 그리고 2년 전 태국의 한 트랜스젠더 미인대회에 출전해 우승해 지금은 패션과 광고 모델로 태국에서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하지만 법적으로 아직 남자인 나디아도 국방의 의무는 남아 있다. 이날 신체검사장에 나타난 나디아는 완전한 트랜스젠더임을 인정받아 군 면제를 받았다.

태국에서 트랜스젠더의 경우 1~3형으로 유형을 분류해 1·2형만 징집 대상이 된다. 1형은 외형상 전형적인 남성, 2형은 가슴 확대수술을 받은 남성, 3형은 성기제거 수술을 받은 완전한 여성이다. 이날 나디아는 3형으로 인정받아 군 면제를 받았다.

태국은 우리나라와 같은 징병제도가 있으며 21세 남성이면 누구나 징집 대상이 된다. 그러나 징집 대상 인원이 군대가 요구하는 복무자의 3배가 넘어 제비 뽑기라는 특이한 방식으로 입대자를 정한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Inter 포토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