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차세찌 한채아, 며칠만에 또 터졌네
▲ 차세찌와 한채아의 열애설 보도에 대해 소속사가 전면 부인하는 입장을 내놨다.     © 신선옥 기자

[K-스타저널 신선옥 기자차범근 전 국가대표 축구대표팀 감독 아들 차세찌와 배우 한채아의 열애설 보도에 대해 소속사가 이를 전면 부인했다.

2일 오전 한 매체는 복수의 연예계 관계자들의 말을 통해 차세찌와 한 채아가 1년 째 교제 중이다. 두 사람은 지인의 만나 누나 동생사이였다가 좋은 감정으로 발전해 연인이 됐다라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한채아 소속사 미스틱액터스 측은 이날 복수매체를 통해 "차세찌와 한채아가 연인 사이라는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 말도 안 된다. 친분이 있는 사이는 맞지만 연인 관계는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앞서 한채아는 지난 2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 강호동으로부터 가슴에 손을 얹고 현재 사귀는 남자친구가 없습니까?”라는 질문을 받고 순간 얼어버린 듯한 모습으로 아무런 대답을 하지 못한바 있다.

그 후 온라인상에서는 한채아가 열애 중이 아니냐는 네티즌들의 추측이 이어졌다. 하지만 다음날 한채아 소속사 측은 프로그램에서 재미를 살리려고 그랬던 것이다. 남자친구는 없다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한편, 한채아의 열애설 상대로 지목된 차세찌는 전 축구 국가대표 감독 차범근의 둘째 아들이다. 또 국가대표 선수를 지낸 차두리 선수의 동생이기도 하다.

한채아는 2006년 가수 손호영의 뮤직비디오 사랑은 이별을 데리고 오다로 데뷔, 그 후 여러 작품에 출연했다. 현재 tvN 드라마 내성적인 보스에 출연 중이며 최근 강예원과 함께 주인공을 맡은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개봉을 앞두고 있다.

<K-스타저널 신선옥 기자> 보도자료 및 취재요청 starjn_press@naver.com

스타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