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Buzz뉴스 World
설리가 잠잠하니 이젠 구하라가 노출을

[인터풋볼] 취재팀 = 최근 구하라의 인스타그램에는 친구 설리가 올린 게시물들과 비슷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사진들이 게재되어 이목을 끌고 있다.

사진 속 구하라는 속옷이 비치는 시쓰루 스커트를 입고 봉에 기대 앉아 있거나 망사 스타킹을 신고 몽환적인 표정을 짓는 분위기로 시선을 끌고 있다.

설리와 구하라는 섹시하면서도 퇴폐적인 느낌이 연출되는 사진들을 올려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설리와 구하라는 지난 8월 존슨즈 베이비오일 로고가 적힌 티셔츠 한 장을 함께 뒤집어 쓰고 있는 사진을 올려 이른바 ‘로리타’ 논란에 휩싸였다.

당시 설리는 논란이 되었던 사진을 삭제했지만 “오해 그만”이라는 메시지도 함께 전했다.

당시 '로리타' 논란이 되었던 사진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포토] 이다희 ‘귀엽고 상큼한 윙크’ (코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