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피치&걸스 걸스
'백수' 제라드, 두바이 해변서 아내와 ‘알콩달콩’

[인터풋볼] 취재팀 =현역 은퇴를 선언한 제라드(36)가 부인과 다정한 모습을 공개했다.

제라드는 10일(한국시간)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부인 알렉스와 함께 두바이 해변가에서 휴가를 즐기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슬하에 세 딸을 둔 제라드 부부는 지난 해 10월 SNS를 통해 넷 째 임신 소식을 전하며 많은 이들의 축복을 받았다.

공개된 사진 속에 제라드의 부인 알렉스는 임신 22주 차 임에도 불구하고 건강한 모습을 보였다.

제라드는 지난 해 11월 LA 갤럭시와 계약 만료 후 은퇴를 선언했으며, 현재는 두바이에서 가족과 함께 휴가를 보내는 중이다.

사진=제라드 인스타그램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포토] 김상경-엄현경-이혜리-차서원 ‘청일전자 이끌어갈 주역들’ (청일전자 미쓰리) [포토] 김상경-엄현경-이혜리-차서원 ‘청일전자 이끌어갈 주역들’ (청일전자 미쓰리)
[포토] 틴틴(TEEN TEEN) ‘평균나이 16.7세의 상큼함이 폭발하셨다’ (쇼케이스) [포토] 틴틴(TEEN TEEN) ‘평균나이 16.7세의 상큼함이 폭발하셨다’ (쇼케이스)
[화보] 이진혁, 휴일에는 김민규-이대휘-강석화 자주 만나…“술 한잔 안 마시고 수다” [화보] 이진혁, 휴일에는 김민규-이대휘-강석화 자주 만나…“술 한잔 안 마시고 수다”
[포토] 리한나 ‘뷰티 클래스에서도 폭발하는 카리스마’ (펜티 뷰티) [포토] 리한나 ‘뷰티 클래스에서도 폭발하는 카리스마’ (펜티 뷰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