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내축구 일반기사
수원 ACL 이끈 김두현, 클래식 36R MVP

[인터풋볼] 이현민 기자= 수원 삼성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직행을 이끈 김두현이 클래식 36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김두현은 16일 제주유나이티드와의 K리그 클래식 36라운드 원정에서 후반 28분 천금 같은 프리킥 골로 팀에 1-0 승리를 안겼다. 승점 64점을 기록한 수원은 2위를 확정, 남은 경기 결과에 관계 없이 내년 ACL 직행 티켓을 따냈다.

연맹은 “’명불허전’, 날카로운 프리킥으로 팀에 승리를 선사했다”고 호평했다.

베스트 11에는 김두현을 비롯해 홍철(수원), 카이오, 김기희(이상 전북), 이보(인천), 제파로프, 박진포(이상 성남), 주세종(부산), 에스쿠데로(서울), 이재성(울산), 홍정남(상주)가 이름을 올렸다.

베스트 팀은 인천, 베스트 매치는 서울과 인천이 2-2로 비긴 경기가 뽑혔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설리, 사망소식에 네티즌 충격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정유미 ‘영화 잘 만들어져...관객반응 궁금해’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포토] 공유 ‘내가 위로 받은 82년생 김지영’ (82년생 김지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