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외축구 일반기사
맨유 선수들 경기 후 미녀들과 뜨거운 밤

[인터풋볼] 이슈취재팀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 선수들이 크리스탈 팰리스전 이후 왁스(WAGs:축구선수의 여자친구 또는 부인)와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영국 매체 ‘메일 온라인’은 10일(한국시간) ‘맨유 선수들이 지난 크리스탈 팰리스전에서 승리한 뒤 파티를 열었다’며 ‘이 자리에는 왁스도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파티에 참석한 선수로는 루니, 판 페르시, 캐릭, 스몰링, 필 존스 등으로 알려졌다.

맨유는 지난 9일 올드 트래포드에서 치러진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2014-2015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1라운드 경기에서 후안 마타의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점 3점 획득에 성공한 맨유는 3경기 무승에서 탈출했고 현재 리그 7위에 랭크되어 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슈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연예 포토
여백
여백
피치&걸스
여백
여백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이성경 ‘시크한 올블랙’ (지미추)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효민 ‘독보적인 비주얼’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포토] 차예련 ‘가을날에 여신느낌’ (잉크)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설리, 가을 하늘의 별 되다..편히 쉬길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